필러와 지방이식 사이, 풀페이스 필러 '큐오필'
필러와 지방이식 사이, 풀페이스 필러 '큐오필'
  • 이윤희 기자
  • 승인 2019.09.05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러와 지방이식의 장점 합한 시술
한 번에 많은 양 주입 가능, 얼굴 전체의 볼륨 개선 기대할 수 있어

꺼진 피부를 채워 어려보이는 인상으로 만들어주는 시술에는 대표적으로 지방이식과 필러가 있다.

지방이식은 신체의 불필요한 부위에서 채취한 순수 지방을 정제해 얼굴에 주입하는 방법으로, 함몰된 부위에 볼륨을 줘 입체감있는 인상을 만드는 데 도움을 주는 수술이다. 하지만 개인별로 생착 정도가 달라 원하는 만큼의 볼륨감을 얻지 못할 수도 있고, 회복기간이 긴 편이라 일상생활로 바로 돌아가기 쉽지 않다.

필러는 지방이식과 마찬가지로 볼륨이 부족한 부위에 인체 성분과 유사한 물질을 주입해 입체감을 살려주는 시술로, 수술에 부담이 있는 사람들에게 대안으로 제시되었다. 시술 방법이 간단하고 바로 일상생활을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시술 목적과 상황에 따라서는 유지기간이 길지 않고, 얼굴 전체에 볼륨을 주기엔 다소 아쉬운 면도 있다. 

지방이식과 필러의 장점은 모으고 단점은 보완한 ‘큐오필’은 환자의 혈액에서 추출한 자가혈 성장인자(PRP)와 히알루론산 필러인 ‘티슈필’을 혼합한 시술이다. (본 이미지는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이에 지방이식과 필러의 장점은 모으고 단점은 보완한 ‘큐오필’ 시술이 등장했다. 큐오필은 환자의 혈액을 원심분리해 추출한 자가혈 성장인자(PRP, Platelet Rich Plasma)와 히알루론산 필러 ‘티슈필’을 혼합한 시술로, 티슈필은 생체 조직물질을 혼합할 수 있다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허가를 받은 제품이다.

큐오필은 환자 본인의 혈액에서 추출한 성장인자에 조직 수복 능력이 있는 필러가 혼합됐기에 볼륨은 물론 피부 재생 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 또한, 일반 히알루론산 필러는 유지기간이 6개월에서 1년 내외에 불과하지만 큐오필은 이보다 오래 볼륨을 유지해준다.

큐오필은 한 번에 많은 양을 주입할 수 있어 전반적인 얼굴 볼륨 개선을 기대할 수 있어, ‘풀페이스 필러’로도 불린다. 넬의원 이경은 원장에 따르면 예전에는 콧대, 볼, 이마 등 부분적으로 시술을 받는 경우가 많았으나, 요즘에는 얼굴의 조화를 위해 전체적으로 볼륨을 살려주는 시술이 인기가 있는데, 그런면에서 큐오필은 환자의 만족도가 높은 편이라고 한다.

“한 부위에만 볼륨을 넣게 되면 얼굴에 균형감이 깨질 수 있는데, 큐오필은 한 번에 많은 용량을 시술할 수 있다. 얼굴 볼륨을 한꺼번에 채워줄 수 있기 때문에 시술 만족도가 좋다. 가성비 또한 괜찮은데, 한 번에 많은 볼륨을 넣고 싶지만 프리미엄 필러의 비용에 부담을 느끼는 분들에게 권할 수 있다.”

넬의원 이경은 원장은 “큐오필은 멸균 상태에서 정확하게 PRP를 채취할 수 있는, 임상 경험이 풍부한 숙련의가 있는 병원에서 시술 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큐오필은 일반 필러에 비해 시술 과정이 까다롭기 때문에 임상 경험이 풍부한 숙련의에게 시술 받아야 한다. 

이경은 원장은 “큐오필은 멸균된 상태에서 시술을 준비해야 한다. 멸균된 상태에서 장갑을 끼고 포를 깔아 놓은 후 멸균 실린지에 PRP를 추출해 넣은 후 필러와 혼합하는데, 이 과정에는 많은 연습이 필요해 숙련된 의료진이 해야 한다. 또한, 장시간 방치하지 않고 바로 넣어야 하는데, 이런 기본적인 원칙만 잘 지켜진다면 충분히 좋은 시술이 될 수 있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edical Aesthetic Curation
Headline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369, 12-1584(서초동)
  • 대표전화 : 070-4064-1064
  • 팩스 : 0504-130-2015
  • 사업자 등록번호 : 840-88-009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필
  • 회사명 : (주)미로아이앤씨
  • 제호 : 메디컬에스테틱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71
  • 등록일 : 2018-04-03
  • 발행일 : 2018-05-07
  • 발행인 : 임노정
  • 편집인 : 최성필
  • 메디컬에스테틱뉴스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메디컬에스테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iroinc.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