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신, 새기는 건 마음대로지만 지울 땐 아니란다
문신, 새기는 건 마음대로지만 지울 땐 아니란다
  • 이소정 기자
  • 승인 2018.05.07 09:3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리 알아두면 피가 되고 살이 되는 레이저 문신 제거 이모저모

문신은 이제 더이상 ‘형님’들의 전유물이 아니다. 젊은이들 사이 흔한 멋내기용 시술이 되면서 수요가 점점 많아지고 있다. 그러나 지우기 쉽지 않은 특성상 신중한 고민을 거치지 않으면 전남친의 이니셜을 숨기느라 무더운 여름에도 민소매는 상상하지 못 하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개성과 추억의 상징이 된 문신. 새기는 것만큼 지우는 것도 쉬우면 좋으련만
개성과 추억의 상징이 된 문신. 새기는 것은 쉽지만, 지우기는 어렵다.(본 이미지는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문신 제거는 쉽지 않은 시술이다. 비교적 긴 시간을 필요로 하며, 흉터가 생길 가능성도 높다. 가장 보편적인 레이저 시술 또한 색소를 폭발시켜서 파괴하는 원리이기 때문에 화상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어 의료진의 기술력을 요한다. 개성 넘치는 우리네 마음을 잠재워줄 문신 제거의 이모저모를 알아보자.

1. 문신, 어떻게 지울 수 있나?
우선 문신이 새겨지는 과정부터 짚고 넘어가야 한다. 피부는 크게 표면인 표피층과 그 안의 진피층으로 나뉜다. 문신은 바늘로 진피층까지 잉크를 주입해 색을 입히는 원리다. 많은 여성들에게 이미 생존(?)의 문제가 된 반영구 아이라인이나 눈썹 문신도 마찬가지다. 
문신을 지우는 방법엔 칼로 도려내는 수술적인 방법이나 박피, 피부를 얼려 표피를 겹겹이 떨어져 나가게 하는 냉동치료, 그리고 레이저 시술 방법 등이 있다. 이중에서 레이저 시술 방법이 흉터가 남지 않고 안전해 가장 보편적이다.

2. 치료 기간은 어느정도인가?
문신을 새기는 건 하루 만에 가능하지만 지우는 건 비교적 인고의 시간을 필요로 한다. 일정한 간격을 두고 반복적으로 시술해야 부작용의 우려를 덜 수 있기 때문이다. 성급하게 진행할 경우 피부가 빨개지는 화상이나 흉터 등의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 두 달 간격이 가장 무난하며 10회 전후로 제거 시술을 진행한다.

3. 컬러별 문신도 제거가 가능한가?
요즘은 예전처럼 검은색 문신만 있는 것도 아니다. 빨간색, 파란색, 초록색 등 형형색색의 디자인으로 화려함을 더한 문양들도 많다. 컬러문신 제거는 일반 검은색 문신보다 더욱 까다롭다. 각각의 컬러를 흡수할 수 있는 레이저 장비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레이저는 저마다의 파장대를 갖고 있으며 파장에 따라 흡수할 수 있는 색의 종류가 달라진다. 색이 많아지면 여러 장비들을 사용하는 복합 시술을 진행하기도 한다. 

4. 쉽지 않은 시술, 어떤 부위를 조심해야 하나? 
아이라인 문신은 눈과 가깝기 때문에 자칫 레이저를 잘못 쏘면 동공을 다칠 우려가 있다. 두피와 눈썹 또한 털이 변색될 위험이 있으므로 제거가 쉽지 않은 부위다. 이 같은 부작용들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경험이 많은 의료진과의 상담을 거쳐야 한다. 

5. 믿을 수 있는 병원, 어떻게 찾나?
레이저 문신 제거 시술만은 전문으로 하는 클린타투의원의 박재웅 원장은 믿을 수 있는 문신 제거 병원의 조건에 대해 ‘풍부한 경험’이라고 답했다. “경험 없는 병원에서 시술을 받았다가 부작용이 발생해 방문하는 환자들도 많다.” 면서 “광고를 많이 하는 메이저 병원이라고 해서 전부 잘하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최근에는 피코 레이저가 등장해 장비의 기술은 더욱 발전했지만, 레이저 장비의 유무보다 의료진의 기술력과 경험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게 박 원장의 소견이다. 발품을 팔며 다양한 병원을 알아보고, 환자 본인이 사전 조사를 철저히 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 더불어 “치료 전후 사진을 요청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top 2018-05-15 09:52:16
찾고있던 정보네요 감사합니다

2018-05-14 20:36:05
고민하고 있었는데 덕분에 좋은 정보 얻네요!

2018-05-14 20:20:41
좋은 정보네요~~ 잘읽고 갑니다

Medical Aesthetic Curation
Headline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369, 12-1584(서초동)
  • 대표전화 : 070-4064-1064
  • 팩스 : 0504-130-2015
  • 사업자 등록번호 : 840-88-009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필
  • 회사명 : (주)미로아이앤씨
  • 제호 : 메디컬에스테틱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71
  • 등록일 : 2018-04-03
  • 발행일 : 2018-05-07
  • 발행인 : 임노정
  • 편집인 : 최성필
  • 메디컬에스테틱뉴스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메디컬에스테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iroinc.co.kr
ND소프트